스틸앤스틸   정기간행물   English  
검색하기 상세검색
 
전체스크랩/원료판재봉형강STS/특수강강관/선재중국DB센터
전체메뉴
알  림 4월24일, S&S 자동차와 철강 세미나 2019 개최
 
 
 
 
[4/18] 철강제품 일반(초급)
[4/23] [특강] 돈이되는 "중국시황" 알기
[5/16] 철강제품 일반(초급)
[5/23] 부실채권 방지 및 회수요령 + 담보관리
[4/24] S&S 자동차와 철강 세미나 2019
[3/21] S&S 철스크랩 세미나 2019
[1/9] 2019년 철강경기 전망
[12/12] S&S 연말 세미나 2018
  > 연재
[3-1 열연동향] 절박한 호가 인상 通할까?
- 유통 원가부담 확대..톤당 2~3만원 호가 인상 강행
- 국내 수요 회복 및 중국 가격 변동 불확실 변수
2019-03-09 05:46  l  유범종 기자 (ybj@steelnsteel.co.kr)
 
국내 열연 유통업체들이 절박한 호가 인상을 강행했다. 수익에 대한 압박이 커지면서 배수의 진을 친 것으로..
 
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. 기사전문을 보시려면 유료회원에 가입해야 합니다
 
 
◇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, 무단 전재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
유범종 기자  ybj@steelnsteel.co.kr
스틸데일리 판재류(열연/후판/냉연)담당 유범종 기자 입니다
 
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>
 
 
관련기사 >
중국 열연 수출價 재반등 ´시동´ 유료
2019-03-08
현대제철, 열연 수출價 600달러로 인상 유료
2019-03-07
열연 유통 단가 인상 승부수 ‘절반의 성공’ 유료
2019-03-06
중국 열연 수출價 ‘숨고르기’..상승동력 유효 유료
2019-02-28
포스코, 열연 공급價 추가 인상카드 ´만지작´ 유료
2019-02-28
 
 
 
 
제품별 TOP 기사 >
제강사, 4월 철근 판매가 인상할 듯
STS 헤어라인 유통價 "정상화´ 근접
구조관, 박물재 매입 비상 ‘하늘의 별따
중국 열연 수출價 보합 ‘상승동력 유효’
현대제철 日 공동야드 운영 방식 변경...
중국 열연 수출價 보합 ‘상승동력 유효’
 
핫이슈 >
현대제철 日 공동야드 운영 방식 변경...
H2 수입가격 급등, 시황 변수 될 수도
수도권 철 스크랩 가격 수직 상승
현대車 베이징공장 가동중단? ··· 현대
 
베스트 클릭 >
현대제철, 유통향 후판價 2개월 연속 인상
중국산 철근 신규 계약 부진
철 스크랩 유통, 4월 추가 상승 기대 ´두
건자회, 수입철근 활성화 MOU ´난관´
동국제강 "철근 저가수주 없다" 입장 재확
포스코대우, ‘포스코인터내셔널’ 사명
동국제강, H형강 최저 마감가격 인상 ...
 
 
인터뷰업체탐방커버스토리
분석 & 전망 >
현대제철 日 공동야드 운영 방식 변경...
中 증치세 인하 어떻게 봐야하나?
H2 수입가격 급등, 시황 변수 될 수도
STS 수요, 3년 연속 100만톤대 달성
전극봉 시장, 어디서 어디로 가는가?
 
이슈모음 >
2018년 철강사 경영실적
포스코 2018년 기업설명회
현대제철 2018년 기업설명회
2019년 업계 인사 발표
 
실시간 뉴스 >
TCC동양, 주총 통해 TCC스틸로 사명 변경
철근 유통가, 왜 안오르나 했더니···
제강사, 4월 철근 판매가 인상할 듯
(표) 19/03/21 中 무석시 STS 주요 업체별
포스코, 인도 고객사에 고탄소강 공급 MO
3월21일 당좌거래정지
경강선재 수출 줄고 수입 급증
세아베스틸, 특별구매 연장
<4월교육> 철강제품 일반 / 중국시황 교육
철근 가격 갈등 ··· "칼자루는 아직 제
 
 

서울특별시 서초구 나루터로 67, 3층 (잠원동, 원능프라자) ㅣ 발행연월일 : 2004.4.1 ㅣ 등록번호 : 서울, 아00089 ㅣ등록일 : 2005.10.21 ㅣISSN : 2635-9030
(주)스틸앤스틸 ㅣ 발행인 : 서정헌 ㅣ 편집인 : 김홍식 ㅣ 편집국장 : 손정수 ㅣ청소년보호책임자 : 손정수 ㅣTEL : 02-716-7794 FAX : 02-716-9352
Copyright Steel&Steel.Co.,Ltd. All Rights Reserved. 스틸데일리의 모든 콘텐트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,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